행복청, 코로나19에도 행복도시 건설 차질 없어

방역지침 준수, 비대면 안전 교육 등 실천

가 -가 +

박은철 기자
기사입력 2021-01-20 [18:36]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 코로나19의 지속에도 불구하고 방역수칙의 철저한 준수, 비대면 안전교육 등을 통해 행정중심복합도시를 차질 없이 건설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해 2월, 세종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고 전국적으로 확산조짐이 있자, 행복청은 청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대응 조직을 즉시구성하여, 건설현장의 코로나19 방역 실태 점검 등 신속한 대응체계를 운영해 왔다.

 

행복청은 청장이 월 2회 이상 현장을 방문하여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여부, 방역물품 구비 상황 등을 확인․점검 등 건설현장에서의 코로나19 감염 위험 차단에 중점을 두고 있다.

 

또한,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 및 타워크레인 안전관리 교육 등을 실시간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하고, 현장 근로자가 코로나19 확진자가 되거나 확진자와 접촉 우려가 있는 경우 현장에서 즉시 배제하여 코로나19확산을 방지하고 있다.

 

행복청 관계자는 “올해에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행복도시 건설현장의 코로나19 방역 및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지속적으로 점검해 코로나19가발붙이지 못하도록 하고 행복도시 건설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최선을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0년 개장된 여가․문화 시설에 대해서는 세종중앙공원 랜선 투어,땀범벅 놀이터 영상체험, 국립세종수목원 영상보기 등을 통해 온라인 간접체험 방식으로 소개하여 국민들의 큰 호응을 얻기도 하였다.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세종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