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대통령상 수상

18일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적극행정 문화 활성화 추진

가 -가 +

박은철
기사입력 2020-11-19 [08:28]

 

세종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대통령상 수상


[세종타임즈] 세종시가 지난 18일 정부세종청사 대강당에서 열린 2020년 상반기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코로나19 대응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운영’ 사례로 대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이에 따라 시는 부상으로 1억원의 특별교부세를 지급받게 됐다.

시는 매월 실시되는 확대간부회의를 통해 적극행정 사례를 발굴해왔으며 코로나19에 대한 선제적·창의적 대응 방안 중 하나인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운영’을 대표 사례로 경진대회에 참가했다.

이번에 대통령상을 수상한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는 지난 2월 26일부터 고양시와 함께 전국 최초로 도입,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면서 대량검사를 가능하게 한 세계적인 모범사례로 인정받았다.

시는 조치원읍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 내에 차량에 탑승한 상태에서 코로나19 확진 검사를 받을 수 있는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 시료채취 과정에서의 접촉을 최소화해 확산을 예방했다.

이와 함께 정부세종청사와 조치원 보건소 내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를 추가로 설치·운영해 일반 선별진료소 기준 시간당 2명에 불과했던 검사량을 시간당 최대 6명까지 끌어올렸다.

시는 그동안 적극행정 지원위원회를 열어 우수사례를 선정해 우수공무원을 선발하고 사전컨설팅·적극행정지원위원회 의견 제시 등을 통해 적극행정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왔다.

시는 앞으로도 매월 확대간부회를 통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행정 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 우수공무원 인센티브 부여 등을 통해 적극행정 문화가 정착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가 전국 지자체 최초로 도입·운영한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는 시민의 불편을 해소하는 대표적인 적극행정 사례”며 “앞으로도 지속되는 코로나19에 적극 대처하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시민감동 행정을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은철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세종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