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빅데이터 활용한 스마트 시정 추진

광양숯불구이 축제, 국민신문고 민원에 활용해 행정서비스 강화

가 -가 +

한석훈
기사입력 2020-06-02 [17:34]


광양시청


[세종타임즈] 광양시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활용해 스마트 시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분석 대상은 ‘광양숯불구이 축제’와 ‘국민신문고 민원’으로 행정안전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빅데이터 공통기반 플랫폼인 ‘혜안’을 활용해 비예산으로 추진했다.

분석한 결과는 관련 부서에 제공해 관광진흥 기본계획, 업무 개선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광양숯불구이 축제’ 소셜 분석은 최근 3년간 관련 보도자료를 분석한 결과로 주요 홍보 매체는 뉴스이며 홍보 내용은 문화행사, 숙박업소, 음식점 순이다.

홍보 건수는 2016년 73건에서 2018년 197건으로 해를 거듭할수록 늘었다.

‘국민신문고’는 2019년 민원데이터 12,780건을 분석한 것으로 94%가 지역 내 민원으로 그 중 48%가 중마동에 해당되고 74%가 불법 주정차 등 교통 관련이며 평균 민원처리 시간은 5.73일로 분석됐다.

시는 시정 현안과 관련된 문제 해결을 위해 2017년부터 ‘CCTV 설치 예정지’ 등 10건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업무에 활용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녹시율 분석’ 등 데이터 기반 행정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주옥 정보통신과장은 “빅데이터 분석은 4차 산업 혁명의 4대 핵심 중의 하나로 시정과 시민 생활에 도움이 되도록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말했다.
한석훈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세종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