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어린이집 95곳에 체온계·소독제 지원

가 -가 +

한석훈
기사입력 2020-05-27 [10:41]


김천시, 어린이집 95곳에 체온계·소독제 지원


[세종타임즈] 김천시는 코로나19 감염예방 및 어린이집 전면 개원을 대비해 지난 25일부터 관내 어린이집 95개소를 대상으로 비접촉식 체온계와 소독제 등 2,400만원 상당의 방역물품을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추가 지원은 2월 24일부터 시작 된 어린이집 휴원이 길어지면서 긴급보육 이용률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어린이집 전면 개원을 대비해 소독과 발열 점검에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기로 했다.

비접촉식 체온계는 식약처에서 인증한 공급업체로부터 177개를 일괄 구매해 어린이집에 보급했으며 방역물품은 소독제 및 세정제를 어린이집 운영비로 우선 구매 후 보조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앞서 김천시는 지난 2월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어린이집에 방역물품 구입비 1,750만원, 보육교직원 및 재원아동의 안전을 위해 마스크 10,736개, 소독제 및 손세정제 1,525개를 지원했으며 이번 추가지원을 통해 어린이집 전면 개원을 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김충섭 시장은 “어린이집 휴원이 길어져 어린이집 긴급보육을 이용하는 아동이 늘어남에 따라 철저한 소독과 발열 체크로 코로나19 감염을 사전 예방할 수 있도록 차질없이 지원하겠다”며 “어린이집에서도 아동과 보육교직원의 위생교육과 매일 자체소독 등 자체적인 방역강화에 힘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석훈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세종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