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코로나19 극복’임신부 마스크 긴급 지원

20~26일 세종시에 주소를 둔 임신부 1990명에게 3매씩 지급

가 -가 +

박은철
기사입력 2020-03-19 [12:21]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시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임신부들에게 마스크를 1인당 3매씩 긴급 지원한다.

임신부는 산전 검사를 위해 정기적으로 병원에 가야하고 만일의 경우 코로나19에 감염 되더라도 태아 때문에 약을 먹기 어려워 평소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번 긴급 지원은 임신부들이 마스크 구입을 위해 장시간 대기하는데 큰 어려움이 있다는 판단에 따라 이들의 건강한 출산을 지원하고자 추진된다.

이에 따라 세종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임신부 1,990명은 20일부터 26일까지 7일간 주소지 관할 읍면동에서 본인 또는 대리인을 통해 마스크를 수령하면 된다.

임신부 본인이 수령할 경우에는 본인 신분증과 산모수첩 또는 임신확인서를 준비해야 하며 대리인이 수령할 경우에는 대리인 신분증을 추가로 준비해야 한다.

다만, 시는 직접 수령이 어려워 관할 읍면동에 요청하는 경우 임신부 확인 과정을 거친 후 이통장 배부 등 별도의 방법으로 배부할 예정이다.

이춘희 시장은 “최근 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면서 감염 취약계층인 임신부와 태아를 보호하고자 마스크를 긴급 지원하기로 했다”며 “코로나 19로부터 임신부와 태아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은철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세종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