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11억 투입’ 농산물 유통분야 지원계획 추진

농산물 포장재 지원 사업 등…3월 15일까지 신청·접수

가 -가 +

박은철
기사입력 2020-02-18 [08:50]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시가 2020년도 농산물 유통분야 지원계획에 따라 총 11억원을 투입, 우수 농산물 공동선별·출하 촉진, 농산물 수출기반 조성, 농산물 포장재 지원 등 5개 사업을 추진한다.

농산물 유통분야 지원계획은 지역 농산물의 상품성 향상과 유통경쟁력 확보를 위해 수립된 계획으로 다음달 15일까지 시와 읍·면사무소에서 지역 농업인, 농업인 단체, 수출대행업체 등의 신청을 받는다.

세부 사업별로 보면, 공동선별 및 출하촉진 사업은 농산물 산지의 규모화·조직화를 통한 농산물의 상품성 향상과 유통 경쟁력을 높이고 농업인의 안정적인 판로를 확대하는 사업이다.

시는 그동안 농산물 유통 연합사업단을 통해 공선출하촉진 사업을 확대해 왔으며 올해는 조치원 농협 등에서 배, 복숭아, 수박, 오이 등 4개 품목의 공동선별 및 출하를 지원한다.

해당 품목을 생산하는 지역 내 중·대농가는 대형거래처 중심으로 소농가는 로컬푸드 직매장, 직거래 등을 지원하는 맞춤형 투트랙 유통전략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시는 우수 농산물의 수출 포장재, 물류비를 지원하는 농산물 수출 기반 조성 사업과 품목별 특성을 고려한 농산물 포장재 지원 사업을 통해 농가 경영비 절감 및 농업인 소득 증대를 도모한다.

특히 배, 복숭아, 포도, 딸기, 오이, 토마토, 멜론, 사과, 절임배추 등 품목별 9개 단체에 가입한 농가에 한해 지원하던 농산물 포장재 지원사업을 올해부터는 단체에 가입하지 않은 농업인까지 확대·제공한다.

올해 농업 유통분야 지원계획 및 지원 대상에 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시청 홈페이지 공고·고시를 참고하거나 시청 로컬푸드과으로 문의하면 된다.

임헌경 로컬푸드과장은 “세종시 농업은 로컬푸드를 통해 이상기후, 수입농산물 증가, 농업인 고령화 등 당면한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있다”며 “앞으로 농업 유통분야 지원계획의 투명하고 효율적인 추진을 통해 세종시 농업이 한 단계 발전하는 계기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은철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세종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