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남도바닷길 웰니스 관광 코스 최강자

웰니스 시대, 보성에서 즐겨보세요

가 -가 +

이현진
기사입력 2019-11-14 [15:53]

    남도바닷길 웰니스 관광 코스 최강자

[세종타임즈] 남해안 해양 관광 거점으로 성장하고 있는 보성군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남도바닷길’ 사업에서 관광객들의 집중적인 선택을 받으며 뜨거운 저력을 보여줬다.

전라남도는 보성, 여수, 순천, 광양에서 총 20곳의 웰니스 관광시설을 선정하고 남도 바닷길 코스 활성화를 위해 한시적으로 여행비를 지원했다.

최근 해양 관광의 메카로 보성형 블루이코노미 시대를 열어가고 있는 보성군이 이번에는 웰니스 여행지 강자로 급부상했다. 프로모션 혜택을 활용해 보성군을 여행한 관광객은 약 2천여명으로 집계됐으며 전체 예산의 절반가량이 보성에서 사용됐다.

보성군에서 웰니스 인증기관으로 선정된 곳은 한국차문화공원, 율포해수녹차센터·율포솔밭해수욕장·율포오토캠핑장, 제암산자연휴양림·전남환경성질환예방관리센터, 윤제림, 장도 등 5곳이다.

특히 대한민국 녹차수도 보성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한국차문화공원 체험 프로그램이 큰 인기를 끌었으며 다음으로는 사계절 해수 노천욕이 가능한 율포해수녹차센터에 방문객이 몰렸다. 제암산 자연휴양림은 지난 11일 전남에서 유일하게 ‘2019 코리아 유니크 베뉴’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이현진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세종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