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계 지원사업 설명회 개최

해수부, 해양플랜트 서비스 시장 진출을 위한 맞춤형 지원 추진

가 -가 +

유해녕
기사입력 2019-04-30 [16:50]

    해양플랜트산업 단계별 부가가치 비중

[세종타임즈] 해양수산부는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와 공동으로 30일 오후 1시 거제 해양플랜트산업지원 센터에서 ‘2019년 해양플랜트 서비스 산업계 지원사업 설명회’ 를 개최한다.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은 해양플랜트 건조 이후의 운송, 설치, 운영 및 유지관리, 해체 등의 산업으로, 해양플랜트산업 전체 부가가치의 50% 이상 을 창출하는 고부가가치 산업이다.

그러나, 아직까지는 국내 기업의 경험과 실적이 부족해 해외 진출 실적이 적은 상황이다.

해양수산부는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 육성 및 지원을 위해 2012년부터 해외시장 정보 제공 및 해외사업 발굴?수주 지원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올해부터는 국내 기업들이 관련 소프트웨어나 실험장비 등 을 공동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해 기업들의 비용 부담을 줄이고 , 동남아 해양플랜트 서비스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 공동 활용 기반구축 사업, 해외시장 정보 제공 사업, 한-인도네시아 해양플랜트 서비스산업 해외협력 사업 등 올해 지원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기업별 맞춤형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광용 해양수산부 해양정책과장은 “이번 설명회는 그간 해외 진출 경험이 적었던 국내 기업에 정부의 지원정책을 소개해 기업들이 해외 진출방안을 모색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해양플랜트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 해 미래 성장동력을 확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유해녕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세종타임즈. All rights reserved.